2020.10.29 (목)

  • 맑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13.7℃
  • 맑음서울 11.1℃
  • 구름조금대전 12.2℃
  • 맑음대구 12.8℃
  • 맑음울산 14.8℃
  • 구름조금광주 13.3℃
  • 맑음부산 17.2℃
  • 구름조금고창 13.3℃
  • 맑음제주 17.2℃
  • 맑음강화 12.2℃
  • 구름조금보은 8.8℃
  • 맑음금산 9.6℃
  • 구름조금강진군 14.4℃
  • 구름조금경주시 13.7℃
  • 맑음거제 14.9℃
기상청 제공

경상북도 최초, 공공산후조리원 11월 2일 개원

울진군의료원 내 위치, 연면적 710㎡, 8개실 규모 이용료 민간의 70%수준, 취약계층 50%감면, 울진군민 30%감면 공공의료원과 연계한 임신·출산·산후관리로 체계적인 건강관리

경상북도 최초, 공공산후조리원 11월 2일 개원

울진군(군수 전찬걸)이 도내 첫 공공산후조리원 개원준비를 마치고 11월 2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에 들어간다. 울진군은 관내 산후조리원의 부재로 임산부가 인근지역 또는 타시도로 원정출산 및 산후조리 하는 등 불편을 겪고 있던 열악한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민선7기 이철우 도지사의 생활여건 개선 분야 핵심 공약사항인 공공산후조리원을 건립을 하게 되었다. 공공산후조리원은 울진군의료원 내(울진읍 현내항길 71)에 위치하며, 경상북도와 울진군이 총 8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연면적 710㎡, 산모실 8개실 규모를 2019년부터 개보수하여 2020년 6월 준공하였으며, 울진군의료원 위탁운영으로 2020년 11월 개원하게 되었다. 이용요금은 2주 기준 182만 원으로, 취약계층(수급자, 장애인, 국가유공자 등)과 다태아 및 셋째이상 출산한 산모는 50% 감면되고, 부모가 울진군민 이거나 산모 또는 배우자가 울진군민이면 30% 감면, 경상북도민이면 10%의 감면 해택이 주어진다. 공공산후조리원에는 산모실, 신생아실, 프로그램실, 마사지실, 면회실 등이 있으며, 특히 신생아실은 사전 관찰실을 구분해 설치하고, 항온항습 설비를 적용하였으며, 출입구에는 에어샤워를 설치하는 등 감염의 위험을 최소화했다. 또한, 울진군의료원 내 산부인과, 소아청소년과와 연계한 질 높은 의료서비스의 제공으로, 체계적인 임신·출산·산후조리 시스템을 구축하여 산모와 출생아가 안심하고 산후조리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전찬걸 군수는“경상북도 최초의 공공산후조리원 운영과 더불어 저출생 극복을 위한 체계적인 기반을 다져 아이를 낳고 키우는 것이 행복이 되는 울진군 만들기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최선학 기자 kbnews7005@hanmail.net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교육


인물/동정

더보기

배너

포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