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4.5℃
  • 구름많음강릉 16.6℃
  • 구름많음서울 14.8℃
  • 구름조금대전 15.9℃
  • 구름많음대구 15.2℃
  • 울산 12.5℃
  • 구름조금광주 16.4℃
  • 흐림부산 13.7℃
  • 구름많음고창 14.9℃
  • 구름많음제주 18.3℃
  • 구름조금강화 12.8℃
  • 구름많음보은 14.3℃
  • 구름조금금산 14.9℃
  • 구름많음강진군 16.6℃
  • 흐림경주시 13.8℃
  • 흐림거제 14.1℃
기상청 제공

권영세 안동시장, 경북 새바람행복버스

“헴프 바이오 산업으로 미래 혁신 함께 일구자”

URL복사


안동시장(시장 권영세)은 17일 안동시청 청백실에서 ‘경북 바이오산업 분야 기(氣) 확실히 살리자’라는 주제로 열린 ‘새바람 행복버스 현장 간담회’에 참석했다.
이날 간담회는 이철우 경북도지사과 권영세 안동시장, 경상북도의원, 안동시의원 및 지역의 헴프산업 기업인과 기관 사회단체장 등 40여명이 자리하여, △ 경북형 민생 기살리기 대책 설명, △ 산업용 헴프규제자유특구 추진현황 설명, △ 민생 애로사항 질의 및 답변 순으로 진행됐다.



경상북도의 민생 기살리기 프로젝트의 하나로 지난 3월 출발한 새바람행복버스의 21번째는 “헴프 규제자유구역”의 중심인 안동에서 열렸다.
간담회에서는 그간 마약류로 분류, 엄격하게 관리되어온 대마가 일부 학술연구용, 농업용 자원 등으로만 이용되어, 원료의약품 등 산업용 자원화 허용이 필요하다는 공감대 속에서, 이제 재배,추출,수출,관리 실증을 통해 바이오산업 클러스터를 구축하고 고부가가치 바이오 산업을 육성해 세계시장 진출 기반을 확보하자고 중지를 모았다.



간담회 후 참석인사들은 안동포타운 내 헴프재배 스마트팜을 방문하여 헴프 재배 현장을 살펴보고 특구사업자들을 격려, 애로 사항을 청취하는 시간도 가졌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규제자유특구로 지정 받기까지 수많은 난관에 부딪혔고, 실제 사업 추진과정에서도 참여기업 입장에서는 많은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며 “대한민국 헴프산업의 길을 개척해간다는 자긍심으로 경상북도, 안동시와 함께 노력해주시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최선학 기자 kbnews7005@hanmail.net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