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2 (목)

  • 맑음동두천 11.1℃
  • 구름조금강릉 12.9℃
  • 맑음서울 14.4℃
  • 구름조금대전 13.5℃
  • 구름조금대구 11.7℃
  • 구름조금울산 14.7℃
  • 구름많음광주 14.0℃
  • 구름많음부산 17.1℃
  • 구름많음고창 12.7℃
  • 구름많음제주 20.3℃
  • 맑음강화 13.8℃
  • 맑음보은 8.9℃
  • 구름조금금산 8.6℃
  • 구름많음강진군 12.9℃
  • 구름많음경주시 10.9℃
  • 구름많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안동시, 내년도 국가예산 확보 “본격 시동”

▷권기창 시장, 26일 기재부 찾아 주요 현안사업 반영 적극 건의◁



안동시(시장 권기창)가 지역 현안사업을 중심으로 ‘2023년도 국가예산 확보’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지난 5월 말 중앙부처에서 기획재정부로 제출된 내년도 정부 예산안을 놓고 6월부터 심도 있는 심의가 진행되고 있다.

권기창 시장은 지난 26일 내년도 국가예산심의가 왕성하게 이루어지고 있는 기획재정부를 찾아 면담을 갖고 주요 현안사업 예산 반영을 위해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주요 건의사업으로는 신규사업인 △문경~안동 간 철도 건설사업(10억 원) △산업·식품용 헴프산업 클러스터 조성사업(12.5억 원) △대마(헴프) 상용화 테스트베드 조성사업(10억 원)과, 계속사업인 △관광거점도시 육

시는 국비 확보를 위해 정부 예산 편성 순기에 맞춰 신규사업 발굴, 사업별 추진상황을 상시 모니터링하고, 지난 4월 지역정치권과 예산정책간담회를 가진 후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유지하고 있다.



권기창 시장은 “최근 정부예산 기본방향이 재정건전성 제고로 변화되면서 국비 확보가 녹록지 않지만, 새로운 안동을 위해서는 국비 확보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며,“주요 현안사업이 최대한 반영되도록 기재부 심의부터 국회 심의단계까지 총력을 다해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최선학 기자 kbnews7005@hanmail.net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