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2 (월)

  • 흐림동두천 24.8℃
  • 흐림강릉 32.9℃
  • 서울 26.7℃
  • 흐림대전 31.0℃
  • 구름많음대구 33.2℃
  • 구름많음울산 31.5℃
  • 구름많음광주 30.8℃
  • 구름많음부산 29.2℃
  • 흐림고창 31.2℃
  • 구름많음제주 32.0℃
  • 흐림강화 26.4℃
  • 흐림보은 30.3℃
  • 흐림금산 31.4℃
  • 구름많음강진군 30.9℃
  • 구름많음경주시 33.5℃
  • 구름많음거제 28.2℃
기상청 제공

김창현 의원 5분 자유발언,‘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 지원’제안

기후위기 극복할 친환경 이동수단, 대세는 전기자전거



안동시의회 김창현 의원(남선·임하·강남)이 온실가스 감축을 통해 기후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방안으로 전기자전거 보조금 지원 사업을 제안했다.


김창현 의원은 9월 11일 열린 제243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 지원 및 관련 인프라 구축」을 제안하면서, 전 세계적인 탄소배출 감축 노력에 동참하고 도심 교통체증 및 주차난 해소, 시민편의 증대를 위한 전기자전거 구입 보조금을 지원하고, 전기자전거 충전소 등 관련 인프라를 선제적으로 구축할 것을 촉구했다.


김창현 의원은 “1년간 출퇴근 시 자동차를 운행하면 시민 1명당 연간 약 1톤의 온실가스를 배출하게 된다”라며 “현재 정부와 지자체에서 지원하고 있는 전기차 보조금 1대분이면 전기자전거는 약 30대를 지원할 수 있어, 같은 예산으로 30톤의 온실가스를 절감할 수 있다”라고 밝혔다. 


김창현 의원은 “전기자전거는 많은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기후위기 극복에 동참할 수 있고, 건강과 여가 등 다양한 측면에서 시민들의 삶의 질을 높여줄 수 있는 친환경 이동수단”이라며 “현재 서울, 대전, 광주 등 많은 지자체에서 보조금 사업을 이미 시행하고 있고, 정부도 전기자전거 보급을 매년 확대하고 있다”고 역설하면서 전기자전거 보급을 위해 안동시가 선제적으로 기반을 마련하도록 요구했다.


최선학 기자 kbnews7005@hanmail.net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