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2 (목)

  • 맑음동두천 11.1℃
  • 구름조금강릉 12.9℃
  • 맑음서울 14.4℃
  • 구름조금대전 13.5℃
  • 구름조금대구 11.7℃
  • 구름조금울산 14.7℃
  • 구름많음광주 14.0℃
  • 구름많음부산 17.1℃
  • 구름많음고창 12.7℃
  • 구름많음제주 20.3℃
  • 맑음강화 13.8℃
  • 맑음보은 8.9℃
  • 구름조금금산 8.6℃
  • 구름많음강진군 12.9℃
  • 구름많음경주시 10.9℃
  • 구름많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울진에 전국 최초 거점형 마리나항만 준공

국가지원 제1호 거점형 국제 마리나 항만 완성



울진군(군수 손병복)은 12일 환동해 해양 관광 중심지로 도약할 후포 마리나 항만 개발사업 준공식을 개최 하였다.

이 날 준공식은 손병복 울진군수, 송상근 해양 수산부 차관, 강성조 경북도 행정 부지사, 박형수 국회의원(국민의 힘), 박용선 도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유관기관 단체장, 지역주민 등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행사는 경과보고, 유공자 표창, 주요 내빈들의 환영사, 축사에 이어 준공기념 퍼포먼스 등으로 진행됐다.



또 후포 마리나에서 울릉도와 독도를 거쳐 돌아오는 코리아컵 국제 요트 대회도 12일부터 16일까지 열린다.

후포 마리나항은 해양수산부에 거점형 마리나 항만 개발 사업에 선정된 전국 6개 지역 중 제일 먼저 준공됐다.

307척 규모에 초현대식 계류시설과 ,클럽하우스, 상가시설, 수리보관시설 등 세계 어느 나라 마리나항과 비교해도 손색이 없다는 평가다.



손병복 울진군수는 “울진이 국내 최대의 거점형 마리나 항만을 보유함으로써 해양 레저 관광의 중심으로 나아가게 되었다”며 “앞으로 마리나 리조트 유치 등 후포 마리나항 활성화 사업을 추진 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마리나 항만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최선학 기자 kbnews7005@hanmail.net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