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4 (토)

  • 맑음동두천 12.6℃
  • 맑음강릉 14.7℃
  • 맑음서울 13.3℃
  • 맑음대전 12.5℃
  • 맑음대구 15.1℃
  • 맑음울산 15.0℃
  • 맑음광주 12.9℃
  • 맑음부산 17.1℃
  • 맑음고창 12.4℃
  • 맑음제주 15.0℃
  • 맑음강화 13.3℃
  • 맑음보은 11.1℃
  • 맑음금산 12.4℃
  • 맑음강진군 13.5℃
  • 맑음경주시 15.3℃
  • 맑음거제 14.2℃
기상청 제공

울진군, 2021년도 문화재청 총액예산 확보

성류굴 주변 정비사업 등 5개 사업, 16억원 예산 확보

URL복사


울진군(군수 전찬걸)은 관내 문화재의 보존,관리 효율성과 관광자원으로서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울진 성류굴 주변정비사업 등 총 5건의 문화재보수정비사업에 대한 예산 16억원
을 확보했다. 

지난 4월 29일 전찬걸 군수는 문화재청장 면담을 통하여 천연기념물 제155호 「울진 성류굴」 낙석방지시설 설치 및 관람통행로 보수, 명승 제6호「울진 불영사계곡 일원」내 불영사 진입로 정비, 등록문화재 제286호「울진 행곡교회」 지붕 해체보수 및 원형복원, 보물 제498호 「울진 구산리 삼층석탑」정밀구조안전진단, 천연기념물 제96호「울진 수산리 굴참나무」 보수,치료 등 5개 사업의 필요성과 당위성에 대해 설명하고 내년도 국비예산에 적극 반영하여 줄 것을 요청했다.

이후 지난 8월 21일  2021년도 문화재보수정비사업 현장점검을 위해  문화재청 담당과장이 직접 현장실사 후, 내년도 문화재청 총액예산 16억원을 확보할 수 있게 되었다.

전찬걸 군수는 “귀중한 문화재를 후손들에게 물려줄 수 있도록 보존·관리하여 울진군의 미래자원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선학 기자 kbnews7005@hanmail.net

관련기사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