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수)

  • 구름많음동두천 5.4℃
  • 구름많음강릉 8.5℃
  • 구름조금서울 6.0℃
  • 맑음대전 9.0℃
  • 맑음대구 9.1℃
  • 구름많음울산 11.2℃
  • 맑음광주 10.3℃
  • 흐림부산 11.9℃
  • 맑음고창 8.6℃
  • 구름조금제주 11.9℃
  • 구름많음강화 5.8℃
  • 구름많음보은 7.6℃
  • 구름조금금산 7.7℃
  • 흐림강진군 9.6℃
  • 구름많음경주시 10.3℃
  • 흐림거제 10.0℃
기상청 제공

영양군, ‘하천(샛강) 물길 살리기 사업’ 효과 톡톡

두 차례 태풍 내습 시 홍수피해 예방에 크게 기여

URL복사


민선 7기 영양군수(군수 오도창)의 공약사업인 ‘하천(샛강) 물길 살리기 사업’이 성공적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영양군은 본 사업에 26억원을 투입하여, 관내 주요 하천 중 46개 구간(L=18.4km)을 정비하였다.

‘하천(샛강) 물길 살리기 사업’은 자생하고 있는 버드나무 등 유수를 방해하는 지장목 제거를 통해 물길을 살려 재해 대응력을 높이는 동시에 하천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아울러, 오랜 시간 하천 내 퇴적된 토사로 물길이 협소해진 주민 취락지를 관통하는 하천을 준설하는 데도 힘을 쏟았다.



이로 인해 사업추진 2년만인 지난 9월에 내습한 제9호 태풍 ‘마이삭’과 제10호 태풍 ‘하이선’이 각각 140mm의 강우량(최대 시우량 64mm)을 기록했음에도 홍수피해를 줄일 수 있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두 차례 연속으로 다가온 태풍을 경험하면서, 본 사업의 중요성과 효과를 톡톡히 체감했다. 앞으로도 하천(샛강) 물길 살리기 사업에 더욱 더 매진하여 홍수피해를 줄이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선학 기자 kbnews7005@hanmail.net

관련기사


배너